상단여백
HOME 전국뉴스 충북
충북시·군의회의장협의회 미얀마 군부 쿠데타 및 민주주의 회복 결의문 채택
김태정 기자 | 승인 2021.04.13 16:53
   

충북시·군의회의장협의회(협의회장 최충진)는 8일 음성군의회에서 제80차 충북시·군의회의장협의회 정례회를 열어 최충진 협의회장이 발의한‘미얀마 군부 쿠데타 및 민주주의 회복 결의문’을 채택하고 국회, 외교부 등 관련 부서에 결의문을 송부했다.

충북시·군의회의장협의회의 결의문에 따르면 “미얀마 군부는 직전 있었던 총선의 부정 의혹을 제기하면서 쿠데타를 일으켜 민주주의 주요 인사들을 구금하는 등 폭력적이고 불법적인 방법으로 권력을 장악하여 오랜 기간 미얀마 국민의 희생으로 만든 민주주의를 산산이 깨뜨렸으며 극악무도한 행위로 미얀마 국민들의 생명의 존엄성까지 위협하고 있는 실정”이라며 미얀마 현 상황의 심각성을 나타냈다.

또한 “국제사회에서는 미얀마 군부의 폭력적인 시위 진압과정에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명하고 있으며 미얀마 국민들이 원하는 민주적·평화적 문제해결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충북시·군의회의장협의회는 “민주주의를 수호하고자 하는 미얀마 국민의 염원이 과거 5.18 광주민주화 운동과 6.10 민주항쟁과 다르지 않음을 확인한다”고 밝혔다. 이에 충북시·군의회의장협의회는 △ 미얀마 군부의 민주주의 파괴행위에 대한 강력 규탄 △ 미얀마 전역의 인권 유린 행위 즉각 중단 및 구금자 석방 △ 대한민국 정부의 국제사회와의 공동 대응·협력 강화와 교민 안전 도모 △ 미얀마 국민의 민주화 노력 응원 및 민주주의 승리까지의 지속적인 지지 등 4가지 사항을 결의했다.

결의안을 대표 발의한 최충진 협의회장은 "민주주의에 대한 심각한 도전 행위인 미얀마 군부 쿠데타를 규탄한다"면서 "미얀마 군부의 유혈진압을 당장 중단할 것을 촉구하며 미얀마 국민의 민주주의에 대한 강렬한 염원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한편, 충북시·군의회의장협의회는 ‘청주 가정법원 설치 촉구 건의문’, ‘진천·단양군 특별재난지역 선정촉구 성명서’, ‘지방자치법 전부개정 법률안 수정의결 촉구 건의안’ 등을 채택하며 충북도민 삶의 질 향상과 지방자치 발전을 위해 힘쓰고 있다.

김태정 기자  tvyonhap@daum.net

<저작권자 © CBN기독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방송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정3동 1163-6번지 A-1호  |  대표전화 : 070-8615-0072
발행인 : 김태정  |  편집인 : 김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정  |  등록번호 서울아, 03974  |  등록일 : 2015.11.09
Copyright © 2015 CBN기독교TV.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