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뉴스 충남
충남 정보보호서비스 지원에 중소기업 ‘방긋’올 한해 506건 정보보호서비스 지원…중소기업 정보보안 경쟁력 제고
김태정 기자 | 승인 2021.12.30 13:47
   

충남정보보호지원센터(이하 센터)가 출범 이후 1년여 동안 도내 중소기업에 총 506건의 정보보호서비스를 지원하면서 큰 호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도에 따르면 센터는 중소기업이 보유하고 있는 기업의 정보보호를 위한 정책·기술 등에 대한 현장컨설팅, 홈페이지 변조·악성코드 등 침해사고 예방, 기업 민감정보 보호조치 등의 전반적인 정보보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12월 현재 정보보호 현장컨설팅 172건과 웹 취약점 점검 및 민감정보보호조치 334건, 총 506건의 정보보호서비스 지원을 완료했다.

또 정보보호 인력양성 및 인식제고 활동을 위해 인공지능(AI) 및 빅데이터 활용 사이버보안·디지털 포렌식·사이버공격 등의 전문 교육을 진행해 정보보호 수준을 향상시켰다.

아울러, 침해사고 사례·산업기밀 보호·스마트공장 보안 등 기업 정보보호를 위한 세미나를 추진해 중소기업을 도왔다.

도가 중소기업 정보보호에 지원을 아끼지 않는 이유는 중소기업의 기술보호 역량이 대기업의 75.5% 수준에 머물러 있기 때문이다.

사정이 이렇다 보니 중소기업은 해킹의 주요 타깃 및 악성코드 유포&경유로 이용되는 등 사이버위협에 취약한 실정이다.

실제 국내 기업의 기술유출과 관련해 전체 유출 건수의 64%는 중소기업에서 발생했다.

도내 중소기업은 14만 8368곳으로, 전국 대비 4.21% 수준이며, 수도권을 제외한 지자체 중 5위 규모이다. 하지만 이들 기업 중 정보보호 전담조직이 구성된 기업체는 1.6%로 전국 평균 7.8%에도 못 미친다.

이에 도는 지난해 중소기업의 정보보호 활동 지원을 통해 지역 기업 정보보호 역량 강화 및 기업 성장에 도움을 주고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한국인터넷진흥원·충남테크노파크와 공동으로 센터를 설립하고, 지역 정보보호 활성화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곽행근 도 정보화담당관은 “앞으로 도내 중소기업의 보안 수준을 끌어올리기 위해 선택과 집중으로 지역 정보보안 역량의 질적 수준 향상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김태정 기자  tvyonhap@daum.net

<저작권자 © CBN기독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방송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정3동 1163-6번지 A-1호  |  대표전화 : 070-8615-0072
발행인 : 김태정  |  편집인 : 김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정  |  등록번호 서울아, 03974  |  등록일 : 2015.11.09
Copyright © 2015 CBN기독교TV.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