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뉴스 서울
중랑구, 서울대와 생애초기 영유아 가정방문 서비스 효과 연구한다지난 16일 서울대학교 산학협력단과 ‘한국형 생애초기 가정방문 중재 연구’ 업무 협약 맺어
김태정 기자 | 승인 2022.07.14 00:30
   
▲ 중랑구, 서울대와 생애초기 영유아 가정방문 서비스 효과 연구한다

중랑구는 서울대학교 산학협력단과 ‘한국형 생애초기 가정방문 중재 연구’를 위한 업무 협약을 맺고 산전 및 조기 아동기 가정방문 프로그램의 효과를 연구한다.

업무 협약으로 두 기관은 산전 및 조기 아동기 가정방문 프로그램의 과학적인 근거를 마련하고 서비스 확대를 위한 활동에 협력할 예정이다.

이번 연구는 가정방문 중재 프로그램인 ‘서울아기 건강 첫걸음 사업’이 아동의 건강 발달과 엄마의 건강에 미치는 효과를 평가한다.

연구 결과는 임산부와 영유아 대상 가정방문 사업의 질 개선과 전면 확대를 위한 과학적 근거로 활용될 계획이라고 전했다.

연구는 2024년까지 진행되며 구는 현재 2022년 12월 이내 출산 예정인 임신 37주 미만의 임산부를 모집 중이다.

참여자로 선정된 임산부는 무작위배정시스템에서 중재군 혹은 대조군으로 나뉜다.

중재군의 경우 산전부터 출산 후 아동이 만 24개월이 될 때까지 보건소 간호사의 가정 방문 서비스와 연구 간호사의 설문, 관찰 평가를 받게 된다.

대조군은 동일 기간 연구 평가에만 참여한다.

연구 참여자 모두 사례비로 소정의 상품권을 지급받으며 사업 종료 시점에 아동발달에 대한 면밀한 검사를 지원받는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지역사회 공공의료 서비스의 효과를 알아보는 의미 있는 연구에 참여할 수 있어 뜻깊다”며 “연구 결과를 토대로 해당 사업이 임산부와 영유아들이 체감할 수 있는 질 높은 서비스로 발전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태정 기자  tvyonhap@daum.net

<저작권자 © CBN기독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방송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정3동 1163-6번지 A-1호  |  대표전화 : 070-8615-0072
발행인 : 김태정  |  편집인 : 김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정  |  등록번호 서울아, 03974  |  등록일 : 2015.11.09
Copyright © 2015 CBN기독교TV.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