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뉴스 충남
태안군, 안면도 관광지 4지구 관광숙박업 사업계획 승인총 1조 3144억원 투입해 2027년까지 340실 규모 휴양콘도미니엄 건설
김태정 기자 | 승인 2023.04.25 05:57
   
▲ 태안군, 안면도 관광지 4지구 관광숙박업 사업계획 승인
[연합경제TV] 태안군민의 30년 숙원인 안면도 관광지 개발 사업이 의미 있는 결실을 맺었다.

태안군은 지난 21일 안면도 관광지 개발 사업지 4지구 내 관광숙박업 사업계획을 최종 승인했다고 밝혔다.

이는 2022년 7월 토지매매계약 체결 이후 태안군에 처음 들어온 인·허가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이번 사업은 조선호텔앤리조트 등 8개사로 구성된 온더웨스트 컨소시엄 주관으로 추진됐으며 올해부터 2027년까지 총 1조 3144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돼 지하1층·지상8층 규모의 골프빌리지 힐사이드빌리지 웰니스센터 등 총 340실 규모의 휴양콘도미니엄이 건설될 예정이다.

군에 따르면, 현재 1지구에서는 2026년 국제원예치유박람회 개최 목표로 용역이 진행 중이며 2지구에서는 지난 2021년 착공한 나라키움정책연수원이 내년 3월 준공 목표로 현재 공사가 진행되고 있다.

이번 관광숙박업 사업계획 승인은 안면도 관광지 조성사업 3·4지구 추진 사업의 신호탄으로 향후 개발에 탄력이 붙을 것으로 군은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충청남도 해양산업국에서 용역 중인 ‘서해안 국제해양레저 관광벨트 구축 사업’과는 별개의 사업”이라며 “지난 1991년 관광지 지정 이후 32년 만에 본궤도에 진입할 수 있는 중차대한 시기인 만큼 태안군이 체류형 관광지의 메카로 우뚝 설 수 있도록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안면도 관광지 조성 사업은 안면읍 승언·중장·신야리 일원 2942㎢ 면적의 부지를 4개 지구으로 나눠 고품격 관광지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민선7기 들어 기존 통합개발 방식 대신 분할개발이 가능토록 방식을 변경해 2021년 온더웨스트 컨소시엄이 3·4지구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바 있으며 국도77호선 개통과 더불어 향후 가로림만 교량 건설 및 고속도로 건설 등으로 접근성이 향상되면 안면도 관광지 개발이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태정 기자  tvyonhap@daum.net

<저작권자 © CBN기독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방송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정3동 1163-6번지 A-1호  |  대표전화 : 070-8615-0072
발행인 : 김태정  |  편집인 : 김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정  |  등록번호 서울아, 03974  |  등록일 : 2015.11.09
Copyright © 2015 CBN기독교TV.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