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뉴스 서울
서울 강동구, 재난안전통신망 풀가동…재난사고 모의훈련 실시지난 1월 전국 최초로 실시한 산불 모의훈련에 이어 봄철 미세먼지 모의훈련 실시
김태정 기자 | 승인 2023.04.27 16:00
   

최근 산불과 교각 붕괴 등 안전사고가 잇따라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강동구(이수희 구청장)는 각종 재난사고에 대비한 신속 대응체계를 구축해 재난안전통신망을 풀가동 중에 있다고 24일 알렸다.

구는 이미 지난해 11월 각종 재난상황 발생 시 실제 상황에서 제대로 대처할 수 있는 매뉴얼을 구축하기 위해 가상 시나리오 훈련을 신설했고, 관계부서 및 유관기관과의 실시간 소통채널을 마련해 모의훈련에 본격 돌입했다.

지난 1월 산불재난 대응 모의훈련을 실시한 데 이어 4월 19일에는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대응 모의훈련을 실시했고, 5월에는 여름철 폭우에 대비한 풍수해 재난 모의훈련도 실시할 계획이다. 이처럼 다양한 재난 유형을 가정해 정기적으로 모의훈련을 실시함으로써 실제상황 발생 시 현장에서 작동할 수 있는 체계적이고 구체적인 행동 매뉴얼을 마련하고 신속한 대처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에 실시한 미세먼지 모의훈련은 봄철 중국발 황사 유입 등 미세먼지 고농도 현상이 자주 발생되는 현 상황을 고려해 초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 상황을 가정했고, 시나리오를 토대로 협업부서 및 유관기관 간 재난안전통신망 단말기 교신(무전) 훈련을 진행했다.

이수희 강동구청장은 이번 훈련을 진행하면서 초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 기준을 검토하고 구청 각 부서의 대응사항을 점검해 신속한 저감조치 이행을 지시했으며, 특히 만성질환자·독거어르신·영유아 등 안전취약계층에 대해서는 보다 중점적으로 관리할 것을 지시했다.

이수희 강동구청장은 “구민의 안전이 최우선인 만큼 지속적인 재난대응 훈련을 통해 각종 재난 및 안전사고 예방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우리 구는 구민의 생명과 안전을 보호하기 위한 촘촘한 사회안전망을 구축해 나가며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김태정 기자  tvyonhap@daum.net

<저작권자 © CBN기독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방송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정3동 1163-6번지 A-1호  |  대표전화 : 070-8615-0072
발행인 : 김태정  |  편집인 : 김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정  |  등록번호 서울아, 03974  |  등록일 : 2015.11.09
Copyright © 2015 CBN기독교TV.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